[경기일보] 남양주시 ‘마음까지 보살피는’ 매그너스 재활요양병원

  • 관리자 (webmmagnus)
  • 2021-04-25 15:47:00
  • hit1
  • vote0
  • 114.205.227.107
[경기일보] 남양주시 ‘마음까지 보살피는’ 매그너스 재활요양병원 
 
 
‘병원은 환자의 몸을 고치기 이전에 마음을 치료하는 곳’이라는 설립 이념으로 운영되는
 ‘매그너스 재활요양병원’이 각광을 받고 있다. 
 
매그너스는 설립 이념에 맞게 환우들이 마음 편히 치료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서울에서 
불과 40분 거리인 남양주시 수동면에 위치한 최고급 친환경 병원이다. 특히 양방과 한방 
전문의들이 협진 진료를 통해 매그너스만의 차별화된 상호보완적인 통합 진료를 제공하는 
한편, 재활환자의 100% 일상생활 복귀를 목표로 진료하고 있다. 
 
 
여기에 물리치료실만 갖춘 일반요양병원과 달리 첨단의료장비와 재활의학 전문의와 
자격을 갖춘 중추신경계 전문 물리치료사, 전문 물리치료사가 함께 환자를 정확하게 
진단ㆍ평가하고 그에 따른 환자별 1:1맞춤치료를 실시해 전문 재활치료가 가능하다는 
점이 특징이다.
 
더불어 재활의학과, 정형외과, 내과, 일반외과 등 양방 전문의와 한방 전문의가 협진해 
종합진료를 제공함은 물론, 자연요법, 대체의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한 환자별
최적의 요양병원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.
 
손의섭 이사장은 “흔히 요양병원이라고 하면 침체된 분위기를 연상할 수 있지만, 우리 
병원은 밝고 깨끗한 시설과 직원들의 활기차고 헌신적인 모습으로 위축된 환우에게 
새로운 활력소를 주고 있다”면서 “앞으로도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해 더욱 쾌적한 
진료환경과 의료서비스 향상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 
 
 
글_하지은기자
 
<저작권자 ⓒ 경기일보 (http://www.kyeonggi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 
[기사원문]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[0]

열기 닫기